[소유권이전등기 성공] 부동산변호사 활약으로 문중 소유로 부동산 소유권 이전 성공

결과 승소

조회수 30

[소유권이전등기 성공] 부동산변호사 활약으로 문중 소유로 부동산 소유권 이전 성공

소유권이전등기 소송 나서다

본 사건의 의뢰인은 한 성씨의 종중(문중)으로 부동산을 소유하고 있습니다.

그런데 이 부동산에 4명의 성씨의 자손들이 함께 명의신탁되어 있습니다.

의뢰인은 이제 이 부동산은 종중의 소유로 소유권이전등기를 하고자 하는데, 자손 중 한 명이 소유권이전을 반대하고 있습니다.

이에 법무법인 대륜의 부동산변호사에게 조력을 요청하였습니다.

부동산변호사 “명의신탁관계 해지의 의사 표시” 강조

법무법인 대륜은 의뢰인과 심도 깊은 논의를 거쳐서 부동산변호사를 비롯해 3명의 전담팀을 구성하여 소유권이전등기을 해결하기로 하였습니다.

■ 명의신탁된 토지들을 원고에 소유 환원하기로 했는데 한 등기명의자가 응하지 않고 있는 점

■ 원고는 피고들에게 명의신탁관계 해지의 의사표시를 한 점

■ 피고들은 상속분의 지분에 대하여 명의신탁해지를 원인으로 하는 소유권이전등기절차를 이행할 의무가 있는 점

부동산변호사 팀은 현재 족보에 기재된 피고들의 성명 정도만 알고 있는 뿐이라는 점을 강조하였습니다.

법원 소유권이전등기절차 이행하라 명령

법원은 법무법인 대륜의 의견을 받아들여 ‘원고에게 부동산 중 피고들의 명의신탁해지를 원인으로 한 각 소유권이전등기절차를 이행하라’고 하였습니다.

이에 의뢰인은 다시 부동산을 종중의 땅으로 소유권을 가져올 수 있었습니다. 그러면서 부동산변호사 팀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였습니다.

만약 위와 같은 상황으로 소유권이전등기가 필요하신 분은 법무법인 대륜에 상담을 요청해주시기 바랍니다.

상황별 전문변호사 TIP

금융전문변호사의 다양한 법률 지식과 정보를 제공합니다.